로마의 기념물은 어떻게 아직도 서 있습니까?

로마의 기념물은 어떻게 아직도 서 있습니까?

콜로세움의 돌과 박격포 그릇 내부에는 피비린내 나는 검투사 전투부터 화려한 행렬과

마차 경주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행사를 위해 한때 경기장으로 몰려들었던 50,000명 이상의 포효하는 군중을 상상할 수 있는 충분한 공간이 있습니다.

로마의

에볼루션카지노/a> Flavian Amphitheatre라고도 알려진 이 경기장은 AD 80년에 개장했으며 100일 연속으로 9,000마리의 동물을 도살했다고 알려진 유혈 경기와 유혈 경기가 펼쳐졌습니다. 4층 높이에 가장 넓은 지점의 너비가 188m인 이 타원형 구조는 세계에서 가장 큰 원형 극장으로 남아 있습니다. more news

약 40년 후에 건설된 판테온은 43m의 공기에 걸쳐 있고 자연 채광으로 내부를 가득 채우는

안구로 알려진 정점에서 동공 모양의 원형 창에서 정점을 이루는 놀라운 돔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모든’과 ‘신’을 뜻하는 그리스어를 결합한 판테온이라는 이름은 종교적 기능을 암시하지만 일부 역사가들은 이 기념물이 주로 로마 황제에게 경의를 표하기 위해 지어진 것으로 생각합니다. 시간의 파괴에도 불구하고 상징적인 반구형은 그대로 남아 있으며 여전히 세계에서 가장 큰 비철근 콘크리트 돔입니다.

큰 건물을 지을 때 로마인들은 그들이 무엇을 하고 있는지 분명히 알고 있었습니다.

건설된 지 거의 2,000년이 지난 후, 이 두 개의 거대하고 기술적으로 놀라운 구조물은 지진, 홍수 및 군사적 충돌을 견뎌냈으며, 이를 낳은 제국보다 오래 지속되었으며 전 세계에 걸쳐 로마 문화의 지속적인 영향의 물리적 구현이 되었습니다.

로마의

그러나 고대 로마는 어떻게 그렇게 오래 전에 기념비적이고 오래 지속되는 건축물을 완성했을까요?

엔지니어와 재료 과학자들은 오늘날에도 여전히 로마식 구조를 연구하고 있으며,

그 비결은 독창적인 디자인과 혁신적인 콘크리트 제조법의 결합이며, 이는 여전히 전 세계적으로 사용되는 내구성이 뛰어나고 적응력이 뛰어난 재료입니다. 로마인은 콘크리트를 발명하지 않았지만 콘크리트로 건설하기 위한 기준을 확실히 높였습니다.

콘크리트를 붓는 것은 로마 건축가들이 상상할 수 있는 거의 모든 형태를 만들 수 있게 해주었지만,

암석 슬러리를 성형하는 데 필요한 나무 형태를 구성하는 능력에 의해서만 제한되었습니다.

그러나 로마 건물의 특징인 아치, 둥근 천장 및 돔은 단순한 공상이 아닙니다. 로마 제국의 건축

환경을 가장 잘 표현한 것은 현대 방문객들에게 “공학적 접근”으로 대면한다고 University of the University의 기계 엔지니어인 Renato Perucchio가 말했습니다. 뉴욕의 로체스터. “로마인들은 정교한 분석을 수행하여 이러한 설계로 이어졌고, 극도로 신중한 건설 과정을 통해 표현되었습니다.”

이러한 디자인을 결합한 콘크리트도 독특하고 깊이 고려되었습니다. 로마식 콘크리트는 현대식

콘크리트와 다른 제조법을 사용했으며 이 고대 재료를 연구하는 연구원들은 그 성분이 재료의 분해에 대한 경이적인 저항력을 부여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오늘날 대부분의 콘크리트는 포틀랜드 시멘트(규사, 석회암, 점토, 백악 및 기타 광물의 조합으로

약 2,000℃에서 구워서 미세한 가루로 분쇄)와 암석 또는 암석 조각으로 구성됩니다.